데이터기반교육혁신센터 신설
  • 이수빈 기자
  • 승인 2017.09.03 0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무데이터 분석해
교육의 질 개선한다
 
지난달 31일 교무처 산하에 데이터기반교육혁신센터가 신설됐다. 해당 센터를 신설하는 이유는 대학자율역량강화지원사업(ACE+사업)’ 수주를 대비하기 위해 교육의 질과 교육 체계를 전담 관리할 기구가 필요했기 때문이다.
 
  사무분장 규정에 따르면 데이터기반교육혁신센터는 교육성과 관리체계 수립 및 시행 교내외 대학교육 만족도 조사 및 분석 데이터 기반의 교육 효과성 분석 교수학습 관련 데이터 구축 및 통합 관리 등의 업무를 한다.
 
  데이터기반교육혁신센터는 다른 교무처 산하 기구인 교수학습개발센터, 커리큘럼인증센터에서 도출된 자료를 분석한다. 분석한 결과물은 각종 교육 프로그램 신설 및 개선에 참고 자료로 쓰인다.
 
  대학본부는 데이터기반교육혁신센터에서는 교수법, 학습법, 커리큘럼, 강의평가자료, 강의자료 등 모든 데이터를 분석한다도출되는 결과를 통해 학생들이 교육프로그램을 이용해 목적을 잘 달성하고 있는지 알아보고 분석 결과를 토대로 교육프로그램에 반영해 교육 환경을 개선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