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51대 총학생회의 마지막 활동
  • 이태정 기자
  • 승인 2009.11.30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학생회 개표함을 쏟는 이지열 총학생회장의 뇌리에는

작년 이맘 때쯤,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개표결과를 보던 과거가 주마등처럼 스쳐지나간다.

꼭꼭 접힌 투표종이들처럼  

숨겨졌던 학생들의 마음을 찾아봤던 시간들.

올 한해 수고하셨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