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소화기 감염증 진단 시약 25종 출시
씨젠,소화기 감염증 진단 시약 25종 출시
  • 이한울 기자
  • 승인 2015.05.22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자진단업체 씨젠(대표 천종윤)은 새로운 소화기 감염증(설사증) 검사 시약 25종<사진>을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들 신제품은 간편하면서도 한 번에 대용량 검사가 가능한 세계 첫 동시다중 제품이며, 설사증을 일으키는 바이러스 6종, 박테리아 13종, 기생충 6종의 주요 병원체를 동시에 진단 가능하다는 것.

현재 소화기 감염 검사 방법은 배양법, 면역법 등 바이러스 종류에 따라 서로 다른 방법으로 검사가 이뤄지고 있는데, 많은 원인 병원체를 각각 따로 검사하기 때문에 분석이 복잡해져 환자 치료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설사증을 검사하는 멀티플렉스 분자진단 검사 제품의 필요성이 요구되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 회사는 이 신제품의 유럽 인증을 받은 데 이어 미식품의약국(FDA) 허가절차도 밟을 예정이다.

회사 측은 "지난해 말 호흡기 질환 검사 제품을 출시한 후 이번에 소화기 감염 검사 제품도 선보임으로써 회사 매출 성장에 기여함은 물론 글로벌 시장도 본격적으로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