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눈깨비가 와도 축구는 계속 된다
  • 정준희 기자
  • 승인 2019.03.18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5일 저녁 갑자기 쏟아진 진눈깨비에도 체육교육과 축구 동아리 '청우회'의 열정은 식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설중전'의 색다른 재미를 즐기며 흥미진진한 경기를 펼쳤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