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깐만! 내가 고쳐줄게!
  • 정준희 기자
  • 승인 2019.02.28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술대 전통예술학부 학위수여식 무대 촬영 중 객석에 시선을 빼앗겼습니다. 단상에 오르기 전 자리에서 친구의 옷매무새를 다정하게 고쳐주는 학생이었죠. 친구를 부드럽게 쓰다듬는 손길은 새 출발을 앞둔 졸업생을 응원하는 마음 그 자체였습니다. 화려한 조명 아래 어두웠던 객석에서 가슴 뭉클한 사진 한 장을 얻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