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졸업축사] 박용현 이사장
  • 중대신문
  • 승인 2019.02.18 0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신만의 길을 개척하는 중앙인이 되길

 

졸업이란 큰 열매를 맺은 중앙인 여러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영광스러운 오늘이 있기까지 사랑으로 응원해 주신 부모님과 성심껏 지도해 주신 교수님, 직원 선생님들께 감사드립니다.

  무엇보다 여러분의 노력과 성취에 아낌없는 찬사를 보냅니다. 정든 중앙의 교정을 넘어 넓은 세상에서 마음껏 꿈을 펼치시기를 바랍니다.

  다가올 시간은 변화와 도전의 연속일 것입니다. 다양한 선택의 기로에 놓이게 되고, 결과에 대한 책임 또한 스스로 져야 합니다. 기쁜 마음 한편에 불안감도 있으실 거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도전은 젊음의 특권이자 여러분을 더욱더 단단하게 성장시켜줄 자양분입니다. 자신감을 갖고 과감히 도전하시길 바랍니다. 여러분은 충분히 헤쳐나가리라 믿습니다.

  불확실성의 시대라고 합니다.

  모든 것이 불확실하기에 다양한 자신만의 길을 개척할 기회도 생깁니다. 중앙에서 쌓은 뛰어난 역량을 토대로 여러분만의 목표를 향해 꾸준히 정진하시길 부탁합니다.

  졸업은 배움의 끝을 의미하지 않습니다.

  여러분은 그간의 배움과 다른 많은 새로운 지식과 경험을 얻을 것입니다. 이를 융합하고 내재화시켜 나가면서 자신과 사회를 발전시키는 자랑스러운 중앙인으로 성장해주십시오.

  자신만의 행복을 찾으셨으면 합니다.

  최근 우리 사회를 보면 물질적 풍요 속에서도 삶의 만족도는 갈수록 낮아지고 있습니다. 마음가짐이 무엇보다 중요한 시기가 되었습니다.

  행복한 사람들은 역경이 닥쳐도 극복하고 더 큰 성취를 이루어 낸다고 합니다. 행복하기로 마음먹은 만큼 행복해진다는 말처럼, 마음을 행복으로 가득 채워 나가시기 바랍니다.

  이제 여러분은 동문으로서 모교와 새로운 관계를 맺게 됩니다. 명문 대학의 가장 큰 힘은 동문에게서 나옵니다. 여러분의 미래가 중앙의 역사를 더욱더 풍요롭게 만들어줄 것입니다.

  어느 자리에서건 중앙의 자부심을 잃지 않고, 중앙인의 위상을 높여주시기 바랍니다. 모교는 100년 역사를 발판으로 언제나 여러분을 응원하는 든든한 버팀목이 될 것입니다.

  새 시대의 주역이 될 중앙의 졸업생 여러분, 여러분과 함께 한 시간이 자랑스럽습니다.

  오늘보다 내일이 더욱 빛나는 여러분이 되길 기대하며, 다시 한번 졸업과 새로운 시작을 마음속 깊이 축하드립니다. 앞날에 건강과 행운이 늘 가득하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