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학 생각, 있다 vs 없다
  • 임지원 기자
  • 승인 2015.09.30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젠가부터 사라지는 친구들. 곳곳에서 휴학 소식이 들려옵니다. 여행과 여가를 즐기는 친구들을 보니 저까지 휴학 욕구가 생기는데요. 대학생 100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진행한 결과 ‘생각 있다’는 답변은 86%(86 명), ‘생각 없다’는 14%(14명)로 대다수의 학생이 휴학을 희망했습니다. 그 이유로는 ‘여행, 여가, 공부 등 온전히 본인의 자유를 위해’가 40명으로 가장 많았죠. 임형순 학생(경영학부 4)은“취업을 하면 시간이 없을 것 같아 휴학을 통해 많은 경험을 해보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