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재낙수
  • 중대신문
  • 승인 2012.11.25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복수는 나의 것
첫 시도는 실패였다
두번째도 실패였다
복수전공 커트라인
낮아진 걸 확인했다
이번엔 성공하리라
‘복수’는 나의 것 <슬>

○… 선본 ‘우리’
우리가 쏟은 관심
우리가 하는 기대
우리가 뽑은 대표
잘 해봐요 우리          <마루내>

○… 누구를 위한 선거인가
누가 되었으면 좋겠다보다
누가 되지 말아야 한다는
소리가 많이 들리는 이번 선거
비방도 논란도 의혹도 끊이질 않아
기대감보단 아쉬움이 남네요            <순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