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재낙수
  • 중대신문
  • 승인 2012.11.19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업강사제
 맞벌이 부부에서
 전업 주부로 돌아선 순간
 이제 방치돼 있던 수업도 학생도
 꼼꼼이 챙길 수 있겠죠  <마루내>

○… 등골브레이커
부모님 허리 휘도록
8학기 등록금 냈는데
이번엔 졸업작품 내느라
부모님 등골이 빠지게 생겼네요  <순영>

○… 확실한 한 표
일 년에 한번씩 돌아오는
양캠 총학생회 선거
‘선배’, ‘후배’, ‘친구’, ‘지인’
비논리적인 관계딱지 떼고
직접 보고, 듣고, 생각하며
소중한 한 표를 찍어보세요 <아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